HOME | LOGIN | 회원가입 | MYPAGE | 장바구니 | 주문조회
     
경제 경영
자기 관리
주식 증권
창업 부동산
비소설
청소년
건강
자녀 교육
   자유 게시판

 
    >>현재위치 : HOME > 비소설 
 

금강경과 마음공부    ISBN :    978-89-5601-169-1(03320)
 저자     :   법상  역자     :   
 페이지     :   600  판형     :   신국판
 출간일     :   2007.4.16 :   
 판매가 :   25,000원
 구매 적립금 :   
 구매수량 :    EA

인류 정신사의 최고 정점인 금강경과 명쾌한 풀이

『금강경과 마음공부』


불교출판문화협회 ‘올해의 불서10’에 선정된 『반야심경과 마음공부』에 이어

5년여에 걸쳐 쓰인 또 하나의 생활 속 경전 실천서

네티즌들이 극찬한 바로 그 책!!



불교출판문화협회 선정 ‘올해의 불서10’에 선정된 『반야심경과 마음공부』를 저술한 법상스님은 『반야심경과 마음공부』 출간 5년 만에 반야심경의 핵심이라고 할 수 있는 금강경을 풀이하여 『금강경과 마음공부』를 출간했다. 인터넷에서 생활수행도량 ‘목탁소 리(www.moktaksori.org)’를 개설하여 많은 이들에게 수행과 명상, 자연과 환경, 종교와 지혜를 주제로 한 진지한 깨침의 이야기들을 전하면 서 네티즌들에게 널리 알려진 법상 스님은 생활 속에서 삶을 변화시켜줄 수 있는 명상수행과 자연 속에서의 조화로움을 찾는 깨침의 글들을 조계 종 포교 사이트인 ‘달마넷’ ‘한국일보’ ‘법보신문’ 등에 연재하면서 독자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다.


* 진리의 보고, 금강경


『금강경(金剛經)』은 많은 불교의 경전 가운데에서도 『반야심경』과 함께 가장 널리 읽혀지고 있는 경전이다. 『금강 경』은 600권에 달하는 『대반야경』 중 577부에 들어있는 「능단금강분」을 말하며, 그 구체적 명칭은 『금강반야바라밀경』 혹은 『능단금강반 야바라밀경』이다. 이 『금강경』은 600권이나 되는 『반야경』 가운데에서도 경의 중심이 되는 사상인 반야사상, 공사상에 대한 핵심적 가르침을 짧 고 간략하게 담고 있기 때문에 방대한 분량인 『반야경』을 공부하기 어려운 사람들에게 널리 두루 읽혀지는 경전이다.


금강경은 모든 이들의 삶과 인생에 대한 의문을 가슴이 뻥 뚫리도록 명쾌하게 풀어주고, 어떻게 살아갈 것 인가에 대해 구체적으로 명철하게 지적해 주며, 나아가 보다 조화롭고 평화로운 인류의 미래를 위해 대안적인 해답을 분명하게 제시해 주고 있 는 보기 드문 진리의 보고다.


그런데 그동안 금강경은 그것이 지니는 진리의 가치에 비해 세상에서 너무 외면 받아온 감이 있다. 그 이유는 일반인들이 접근하기 너무 어렵다는 이유 때문이다. 사실 『금강경』은 해설서를 보더라도 이해되지 않는 부분이 많다. 그래서 이 책은 최 대한 이해하기 쉽게, 또한 현실의 삶 속에서 어떻게 『금강경』을 실천할 수 있는가 하는 점에 주안점을 두고 쓰였다.

현재 사람들이 쉽게 접하며 독송하고 공부하는 『금강경』은 요진의 구마라집이 번역한 번역본이다. 이 번역본이 중국에서도 한국에서도 가장 널리 읽혀지고 있으며, 이 책에서도 구마라집의 번역본을 기본으로 하여 설명하고 있다. 그러나 이 책에서는 구 마라집의 번역본이 산스크리트 원전과 비교해 볼 때 다소 미흡하거나 내용이 빠져 있는 부분도 더러 있는 것을 감안하여, 경전의 내용에서 꼭 필요 한 부분이라면 산스크리트 원문 및 현장스님의 번역본을 비교하면서 경전을 강의하였다. 그래서 더 풍부하고 폭넓으며, 원전의 의미를 정확하게 전달할 수 있는 설명을 하는 장점이 있다.


* 삶속으로 이끌려오는 진리의 말씀

저자는 『금강경과 마음공부』에서 될 수 있는 한 『금강경』을 우리들의 세상으로 끌어내려 우리들의 근기에서 우리들의 관점으로 이해될 수 있도록 하는 데 중점을 두었다. 그동안 역사 이래로 많은 해설가들이 금강경을 해석해 왔지만 그 깊이 있는 해석 의 가치에도 불구하고 일반인들에게 금강경의 존재이유를 분명히 보여 주는 데는 여전히 어렵다는 한계를 넘지 못한 듯 보인다.


인류의 역사 속에서 금강경이라는 경전은 단연코 인류의 정신사에 있어 최고의 정점에 서 있는 몇 안 되 는 가르침 중 하나다. 금강경은 모든 이들의 삶과 인생에 대한 의문을 가슴이 뻥 뚫리도록 명쾌하게 풀어주고, 어떻게 살아갈 것인가에 대해 구체 적으로 명철하게 지적해 주며, 나아가 보다 조화롭고 평화로운 인류의 미래를 위해 대안적인 해답을 분명하게 제시해 주고 있는 보기 드문 진리의 보 고다. 금강경은 우리를 중심 잡힌 온전한 삶으로 이끈다.





< 금강경과 마음공부를 향해 쏟아진 네티즌들의 뜨거운 찬사!! >


스님의 설명을 듣고 나니 속이 다 후련합니다. 여러 금강경 강의 책들을 읽어보았지만, 이렇게 설명해주 신 분은 지금껏 없었습니다. 법상스님의 글은 금강경과 너무나 잘 어울립니다. 스님의 글은 진리를 닮은 물과 같아서 맑고 투명하고 유연합니 다. 도대체 얼마나 수행을 하면 자신이 드러나지 않는 이런 문체로 글을 쓸 수 있을까요. - 길상


스님 강의를 보면 세상만사 온갖 시름이 일시에 확 걷히는 느낌입니다. 스님의 강의를 들으니 환희심 이 솟아나며 ‘순간순간 깨어있으라’는 가르침이 가슴에 와 닿습니다. 금강경 공부는 하면 할수록 뼈에 사무치도록 가슴에 와 닿습니다. - jikeunhye


희유합니다. 이러한 해설을 듣는 것만으로 감격스럽습니다. 어느 책을 보아도 스님의 해설보다 자세한 설명 은 없었습니다. - 죄 많은 중생


스님의 글은 항상 한꺼번에 읽게 되지 않는군요. 조금 읽다, 감동으로 인하여, 그것을 가지고 내 안으 로 가지고 들어가, 소가 되새김질하듯이 반추합니다. 가슴 저변에서부터 나오는 감격! 금강경 풀이를 이렇게 쉽게, 깊게 해주시는 스님, 감사합니 다. - 본원심


금강경 공부를 하면 할수록 그 무한한 진리에 온 몸이 전율을 일으킵니다. 법상스님이 올려주시는 금강 경 강설로 부처님이 우리들에게 전하고자 했던 메시지가 무엇인지, 불자로서 어떻게 행동하고 살아야할지, 살아가는데 중심이 섰습니다. 지금까지 어렵다 고만 생각했던 금강경이 너무나 쉽게 제게 다가왔습니다. 법상스님의 금강경 강설 공부를 하면서 그 큰 가르침에 때론 환희심에, 때론 가 슴 가득 밀려오는 충만함에, 때론 나의 무명을 참회하면서 나도 모르게 기쁨의 눈물을 흘렸고 친구에게 달려가 금강경에 대해 이야기 해주기도 했습니다. - 관음행


여시아독(如是我讀)한 것 중 가장 자세히 오늘의 언어로 된 금강경을 만났습니다. 정말 무주상 법보시입니다. 감사합니 다. - 아고타행


이 순간 행복하다는 말보다 더 적절한 말이 떠오르지 않습니다. 저에게는 행운이고 머물 수 있는 즐 거움을 주시니 감사할 따름입니다. - 혜명화


불교가 이 땅에 제대로 들어오는 것 같습니다. - 봉배산 숲속





<책속 문장 밑줄 긋기>


* 우리가 ‘무엇’ 때문에 괴로워하고 있다면 바로 그 ‘무엇’의 실체가 허망하다는 사실을 바로 깨달아 내가 목숨 걸고 쟁취하려 했던 바로 그 ‘무엇’이 사실은 그렇게 집착할 만한 것이 아니었음을 알게 될 때 바로 그 ‘무엇’에 대한 괴 로움은 끝이 나는 것이다.


* 진리는 그 무엇도 붙잡고 있기 않다. 항상 빈손이며, 텅 비어 있고, 자유롭다. 그런데 다만 우 리 인간들이 스스로 붙잡을 것들을 하나하나 만들어 내었고 거기에 집착을 하기 시작하면서부터 우리의 괴로움은 시작되었다.


* 그 모든 분별을 놓아버려라. 이 세상엔 처음부터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았었고, 지금 이 순간에 도 아무 일도 없다. 깨달음을 얻을 ‘나’도 없으며, 내가 해야 할 그 어떤 ‘수행’도 없다. 오직 쉬기만 할 뿐이다. 아무것도 할 게 없 다.


* 참된 수행자란 누구를 닮고자 하는 이가 아니다. 부처를 닮고자 하거나, 큰스님을 닮고자 하거 나 하는 그런 이가 아니다. 참된 수행자는 ‘자기답게’ ‘나 자신’으로써 살아가는 자다.


* 『금강경』을 아무리 잘 공부했고, 수지독송했으며, 다른 이를 위해 수많은 위인연설을 했다고 하더라도 내 안에 그렇게 했다고 하는 생각과 상이 있다면 전혀 『금강경』을 공부한 것이 아니다. 오히려 『금강경』을 공부하면서 『금강경』을 더럽힌 것이다. … 매 순간순간 나의 『금강경』 공부가 『금강경』의 가르침을 드러낸 것인가, 아니면 파괴한 것인가를 잘 비추어 볼 수 있어야 한 다.






<지은이>


법상(法相)


 자연과 더불어 시골에서 어린 날을 보낸 스님은 동국대와 동 대학원에서 불교를 공부하였으며, 불심도 문 큰스님을 은사로 출가하였다. 생생한 삶이 곧 수행처라는 생각으로 생활수행도량 ‘목탁소리(www.moktaksori.org)’를 개설하여 많은 이들에 게 수행과 명상, 자연과 환경, 종교와 지혜를 주제로 한 진지한 깨침의 이야기들을 전하면서부터 네티즌들에게 널리 알려졌다. 생활 속 에서 삶을 변화시켜줄 수 있는 명상수행과 자연 속에서의 조화로움을 찾는 깨침의 글들을 조계종 포교 사이트인 ‘달마넷’, ‘한국일보’, ‘법 보신문’ 등에 연재하면서 독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.


‘05년에는 ‘한국문인’에서 신인문학상을 받으며 등단하기도 했으며, 불교출판문화협회에서 선정하는 ‘올 해의 불서 10’에 『반야심경과 마음공부』가 선정되기도 했다. ‘06년 겨울 강원도 양구의 산골 작은 암자 도솔사로 들어가 자연과 더불어 놓아버림과 내 적 휴식의 가르침을 전하고 실천하며 살고 있다. 저서로는 『부자보다는 잘 사는 사람이 되라』『생활수행이야기』『마음을 놓아라 그리고 천천 히 걸어라』『관심』『반야심경과 마음공부』등이 있다.


목탁소리 : http://www.moktaksori.org




<목차>


서문


금강경, 어떤 경전인가

경전의 제목, 금강반야바라밀경


제1분 법회인유분 - 법회가 열리게 된 연유

제2분 선현기청분 - 수보리가 가르침을 청함

제3분 대승정종분 - 대승의 바른 종지

제4분 묘행무주분 - 머무름 없는 묘행

제5분 여리실견분 - 진리의 참 모습을 보라

제6분 정신희유분 - 바른 믿음은 드물다

제7분 무득무설분 - 얻을 것도 없고 설할 것도 없다

제8분 의법출생분 - 이 법에 의해 모든 가르침이 나온다

제9분 일상무상분 - 깨달음이란 상도 없다

제10분 장엄정토분 - 정토를 장엄하다

제11분 무위복승분 - 무위의 복은 수승하다

제12분 존중정교분 - 바른 법을 존중하라 

제13분 여법수지분 - 여법하게 받아 지니라

제14분 이상적멸분 - 상을 떠나면 적멸이다 

제15분 지경공덕분 - 경을 지니는 공덕

제16분 능정업장분 - 업장을 깨끗이 맑힘 

제17분 구경무아분 - 구경에 내가 사라지다

제18분 일체동관분 - 일체를 하나로 관하라

제19분 법계통화분 - 법계를 모두 교화하다

제20분 이색이상분 - 형상과 모습을 여의다

제21분 비설소설분 - 설함 없이 설하다

제22분 무법가득분 - 얻을 법이 없다

제23분 정심행선분 - 마음 집중의 수행으로 보리를 얻으라

제24분 복지무비분 - 복과 지혜를 비교할 수 없다

제25분 화무소화분 - 교화하는 바 없이 교화하다

제26분 법신비상분- 법신은 상이 아니다

제27분 무단무멸분 - 단멸함이 없다

제28분 불수불탐분 - 받지도 않고 탐내지도 않는다

제29분 위의적정분 - 위의가 적정하다

제30분 일합이상분 - 합쳐진 세계나 부수어진 미진이라는 상을 버리라

제31분 지견불생분 - 지견을 내세우지 말라

제32분 응화비진분 - 응화신은 참이 아니다



  
 
      
 
 ▶


Well maamacdia nuts, how about that. http://auizkijjia.com [url=http://duuhufylc.com]duuhufylc[/url] [link=http://cpxmfmni.com]cpxmfmni[/link]

 ▶


Great I-rlkl-eiee-I&#8217;m-thefe shot, Mike!Every time I make an exposure that I like, I consider myself lucky. Then I worry about when the luck will run out. Someday (perhaps), I will realize that I would not have lucked out if I had not been out there.

 ▶


Search result have certainly improved and mfas are going down. Thsnsk.Juat 1 thing : could you weed out the results pages from the serps. Its really annoying to land on another results page on another site. I want what I&#39;m looking for and not another site looking for what I&#39;m looking for. Its a real nuisance. At least, could you mark them out as results pages?



◁    1 [2][3][4][5][6][7][8][9][10]   

  
  
  
Copyright ⓒ 도서출판 무한 All Rights Reserved Anyquestions to muhanbook7@naver.com

공정거래 위원회에서 인증한 표준약관을 사용합니다.
현금결제시 국민은행의 KB에스크로이체(구매안전서비스)를 이용하실수 있습니다.
웹프로그램 통신판매업신고 제 2009-서울마포-0400 호,정보 보호 담당자: 이금석
사업자등록번호 : 105-90-79439 대표자 이금석
Tel : 02-322-6144, Fax : 02-325-6143
주소 : 서울특별시 마포구 서교동 469-19